탑배너01
상단 팝업 닫기

[뉴스] 캠코 등 부산 8개 공공기관, 사회적기업 매칭투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유통센터 조회조회수 7회 작성일 20-03-12 10:05

본문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를 비롯한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은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의 제2기 금융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부산지역 13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해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사업 초기 또는 사업화 준비단계에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 개척과 매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동래 차밭골 꽃차', '영도 해녀' 등 특색 있는 13개 사회적경제기업의 사업 아이템을 홍보하고 펀딩 목표금액이 달성되면 펀드에서 자금을 추가 지원하는 매칭투자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프로젝트는 지난달 19일 시작해 오는 19일까지 실시된다.
크라우드펀딩 참여는 펀딩 플랫폼에 접속해서 검색창에 'BEF'를 검색하거나 '사회적기업연구원' 배너 클릭을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사회적기업연구원 또는 펀딩 플랫폼에 문의하면 된다.
신흥식 캠코 경영본부장은 "사업 3년차로 성장기에 들어선 BEF는 지역경제 및 사회적경제 활성화 모델의 모범 사례로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BEF를 통해 부산지역의 사회적경제 생태계 선순환을 위해 혁신적이고 실질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발굴, 제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좋은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으로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은 올해 10억4000만원과 더불어 오는 2022년까지 50억원의 기금을 공동 조성해 BEF를 운영하는 사회적기업연구원과 함께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경영컨설팅, 아카데미 등 성장지원 교육프로그램,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지원 등 부산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창업과 성장도 적극 지원한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함께하는 기관